국립제주박물관 제주시 / 전시/박물관/민속촌
목록으로 이동
제주역사와 문화의 전당
국립제주박물관
제주도는 천혜의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지리적 배경을 바탕으로 선사시대 이래로 독특한 역사와 문화를 형성 발전시켜온 해양문화의 중심지입니다. 즉 한반도와 중국, 일본을 잇는 동북아시아지역 문화교류의 주요 거점으로서 일찍이 주변의 선진문화를 받아들여 독자적인 문화를 창조하였으며, 삼성신화와 함께하는 탐라시대에는 고유의 토착문화를 발전시키기도 하였습니다.

또한 고려시대에는 삼별초의 대몽항쟁의 보루로서 기능하였고, 제주목의 설치 등 강력한 중앙정치체제로 편입된 조선시대로 이어지면서 관습과 학문, 유배, 표류 등 정치 사회 문화 제분야에서 커다란 변화와 역사적 전개과정을 거쳐 왔습니다.

국립제주박물관은 이러한 제주의 역사와 문화에 관한 다양한 자료와 유물을 수집·보존하는 한편, 체계적인 전시와 학술조사·연구를 목적으로 2001년 6월 15일 처음으로 문을 연 고고역사박물관입니다. 

또한 다채로운 전시와 각종 체험교육 및 문화공감 프로그램의 지속적 운영으로, 문화와 예술의 숨결이 가득한 진정한 제주의 문화공간이 되고자 운영되고 있습니다.




목록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