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덕계곡 서부지역 / 공원/동굴/폭포
목록으로 이동
숲과 함께 즐기는 계곡 물놀이
안덕계곡
화순리에서 동쪽으로 2㎞쯤 가면 감산리 마을 일주도로가에 안덕계곡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천연기념물 377호로 지정된 상록수림지대가 있어 구실잣밤나무, 참식나무, 후박나무 등의 오래된 나무가 서 있으며 수십 길의 벼랑이 병풍처럼 둘러 있습니다. 입구에서 폭포까지 들어가는 길이 운치있고 밤이면 불빛이 밝혀져 한결 분위기를 돋굽니다.

* 안덕계곡 상록수림지대(천연기념물 제377호(1986. 2. 8))

이 지역은 하천변일대의 난대림 지대를 문화재보호법에 의하여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는 곳으로 식물의 채취, 야생동물 포획 등 자연을 손상시키는 행위를 금하고 있습니다. 계곡 양쪽의 상록수림과 하천의 맑은 물, 군데군데 있는 동굴 등은 선사시대의 삶의 터전으로도 알맞았을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추사김정희 등 많은 학자들이 찾았던 곳이기도 합니다. 특히 계곡에는 희귀식물인 솔잎란, 소사나무, 지네발란, 녹나무, 육박나무, 호랑가시나무 등 희귀식물과 담팔수와 개상사화 등이 자생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보존이 잘되어 있는 난대림의 원식생으로서 가치가 높아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어 있습니다. 또한 이곳에는 300여종의 식물이 분포하며 특히 양치식물이 많이 있는 것이 특색입니다.


목록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