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옹알스 동부지역 / 쇼/공연/상영관
목록으로 이동
      
보지 못하는 이에게 듣는 즐거움을
옹알스의 탄생은 KBS 개그콘서트의 한 코너로 시작되었습니다.

개그맨 동료들과의 봉사활동 중 다문화가족, 장애우들은 언어의 벽 때문에 다양한 문화 체험 기회가 적을 수 밖에 없고
통역 없이 공연물 등을 깊이 있게 감상하기 어려운 현실에 남녀노소를 넘어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어깨를 나란히 하고
즐길 수 있는 무언 코미디를 만들어 보자는 생각으로 시작 하였습니다.

2007년 마음이 맞는 코미디언들이 모여 만든 작품으로 시작하여 옹알스는 세계 각국 2600개 팀이 참가한 에딘버러
페스티벌에서 언어의 장벽을 넘어 웃음을 신규 세계를 웃겨 별 5개를 받고 돌아온 최고의 작품으로 마임과 저글링,
비트박스 등 비언어 장치를 통해 관객들에게 웃음을 선사하는 글로벌 넌버벌 코미디를 선보이는 옹알스가 이제
제주에서 전용관을 열게 되었습니다.


목록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