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하는정원 서부지역 / 공원/동굴/폭포
목록으로 이동
한 농부의 돌과 나무 사랑, 그리고 삶의 이야기
생각하는 정원
생각하는 정원은 1992년 7월 30일 문을 연 이래 세계 각국 언론과 저명인사들이 '세계에서 제일 아름다운 정원'으로 인정한 곳입니다. 이곳은 생각하는 정원의 대표 성범영씨가 1968년부터 가시덤불로 뒤덮힌 황무지를 개간하여 이 정원을 찾는 모든 이들이 자연의 섭리에 따라 서로 사랑하며 평화로운 세상을 만들기 위한 뜻으로 오픈을 하게 되었습니다.

창조의 정원
혼이 깃든 생각하는 정원은 중산간 오지의 황무지를 수 많은 변화와 발전의 과정을 거듭하여, 자연의 아름다움을 예술작품으로 승화시킨 역사적 공간으로 경이로움과 영감이 넘쳐납니다.

예술의 정원
오름과 물을 모티브로 나무와 돌을 품격있게 조성한 정원은 나무 하나, 돌 하나 마다 아름다움이 균형과 조화를 이루고 있는 정원입니다. 가장 제주적이고 한국적으로 해석한 생각하는 정원은 세계의 어떤 정원 과도 차별화 되어 정원예술의 진정한 아룸다움을 오감으로 느낄 수 있는 곳입니다.

철학의 정원
생각하는 정원 곳곳마다 관찰과 사색을 통해 얻은 나무와 분재에 대한 철학을 스토리텔링으로 만들어 놓은 설명서들이 있습니다. 나무로 시작해서 사람으로 마무리되는 설명서는 영감을 통해 삶의 새로운 방향을 발견할 수 있게 합니다.

이야기가 있는 테마정원
환영의 정원, 영혼의 정원, 영감의 정원, 철학자의 정원, 감귤정원, 평과정원, 비밀의 정원으로 조성관 정원은 각 정원마다 스토리가 담겨 있어 저마다의 감동과 즐거움을 선사 합니다.


목록으로 이동